콘텐츠바로가기

KBS2 '슈퍼맨' 서언-서준, '흥둥이가 떴다~' 첫 비보잉 도전!

입력 2016-01-24 02:13:09 | 수정 2016-01-24 02:13:09
글자축소 글자확대
‘흥 둥이’ 서언-서준이 댄스의 신세계에 푹 빠져 비보잉에 도전한다.

오는 24일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114회 ‘아빠도 아빠가 처음이야’가 방송된다. 이 가운데 서언-서준이 유명 비보이 겜블러 크루의 초대를 받아 연습실을 찾는다. 특히, 겜블러 크루는 서언-서준의 춤 실력에 깜짝 놀라 스카우트 의사까지 밝혀 서언-서준의 비보잉 실력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증폭시킨다.

서준은 비보잉 형들의 춤을 보자마자 비보잉에 큰 관심을 보였다. 서준은 형들의 비보잉이 시작되자 신세계를 목격한 듯 두 눈을 초롱초롱 빛내며 호기심 가득한 눈빛을 드러냈다. 이내 서준은 흥을 주체할 수 없었는지 앙증맞은 두 팔과 다리를 요리조리 움직이며 프리즈(물구나무를 선 채 멈추는 동작)부터 헤드스핀까지 어려운 비보잉 동작을 똑같이 따라 해 이휘재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서준은 형들에게 ‘릴준’이라는 닉네임까지 얻어 시선을 집중시켰다.

흥하면 빼놓을 수 없는 서언 또한 비보잉의 기본 동작인 굼벵이 동작을 완벽히 소화해 웃음을 선사했다. 서언은 비보잉 형아가 바닥에 눕자 자신도 따라 누우며 앙증맞은 배를 바닥에 대고 웨이브를 시작했다. 이어 흥을 폭발시키며 약수터 춤부터 두 팔을 위로 뻗어 올리는 한국무용 춤사위까지 선보여 ‘키드언’이라는 별명까지 사사 받았다는 후문.

서언-서준의 흥겨운 비보잉 도전 풀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이 한껏 증폭된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114회는 오는 24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