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개그콘서트' 김정민 남동생, 누구 닮았나봤더니 '주원 붕어빵 등극'

입력 2016-01-25 13:15:31 | 수정 2016-01-25 13:16:19
글자축소 글자확대
'개그콘서트' 김정민 남동생 /'택시'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개그콘서트' 김정민 남동생 /'택시' 캡쳐


개그콘서트 김정민 동생

'개그콘서트'에 출연한 김정민이 화제가 된 가운데 훈남 남동생에게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택시’는 ‘성공한 캔디걸’ 특집으로 꾸며져 김정민과 신수지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김정민은 힘들었던 시절 동생을 지방에 둔 채 홀로 서울에 올라와 돈을 벌었던 사실을 고백했다.

김정민은 “남동생이 철이 일찍 들었다. 그걸 보면 가슴이 너무 아프다. 남동생은 어렸을 때부터 세상에서 누가 제일 좋냐고 물어보면 누나라고 답한다. 자기가 운동을 하는 이유는 운동을 잘해서가 아니라 누나를 지켜주고 싶기 때문이라고 하더라. 내 삶의 원동력이다”라고 돈독한 우애를 보였다.

이후 김정민은 남동생과 약속을 잡은 뒤 동생을 만나러 갔고 남동생이 공개됐다.

김정민 동생의 훈훈한 외모에 MC 오만석은 “잘생겼다. 주원 씨 느낌도 난다”며 “주원 씨 닮았다는 말 많이 듣지 않느냐”고 물었다.

이에 김정민 남동생은 “아니라”라며 “사람들이 장위안 닮았다고 한다”며 너스레를 떨었고, 김정민은 “그런 얘기를 네 입으로 하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정민은 지난 24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의 '호불호' 코너에 특별 게스트로 무대에 올라 "복근을 만들었는데 이슈가 덜 됐다"면서 11자 복근을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