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검사외전' 이일형 감독 "황정민-강동원, 촬영 현장서 집요해"

입력 2016-01-25 16:55:49 | 수정 2016-01-25 18:01:16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사외전' 강동원-이일형 감독-황정민 / 사진 =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검사외전' 강동원-이일형 감독-황정민 / 사진 = 변성현 기자


[ 한예진 기자 ] 이일형 감독이 황정민, 강동원의 태도를 극찬했다.

영화 '검사외전' 언론시사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일형 감독을 비롯해 배우 황정민, 강동원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이일형 감독은 "황정민, 강동원 둘다 연기를 너무 잘해서 연출할 때 놀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시나리오를 쓰면서 표현하려고 했던 것 이상들이 두 사람에게서 항상 나왔다. 더욱 놀랐던 것은 너무 열심히 연기를 하더라. 두 사람 다 연기를 10년 넘게 해서 그냥 넘어가는 부분도 있을 줄 알았는데 집요하게 작업하느라 오히려 내가 따라가기에 벅찼다"고 전했다.

'검사외전'은 살인누명을 쓰고 수감된 검사 변재욱(황정민)이 감옥에서 만난 전과 9범 꽃미남 사기꾼 치원(강동원)과 손잡고 누명을 벗으려는 내용을 그린 범죄오락영화로 오는 2월 3일 개봉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