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검사외전' 강동원 "영어 연기, 외국인 친구들 따라했다"

입력 2016-01-25 16:32:31 | 수정 2016-01-25 18:01:34
글자축소 글자확대
검사외전 강동원 황정민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검사외전 강동원 황정민 /사진=한경DB


[ 한예진 기자 ] 배우 강동원이 영어 연기와 코믹한 캐릭터에 대해 설명했다.

영화 '검사외전' 언론시사회가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일형 감독을 비롯해 배우 황정민, 강동원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강동원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시나리오 상에 캐릭터가 잘 드러나 있었다. 그래서 시나리오에 충실하려고 노력했다. 조금 더 재미있게 표현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했다. 즐기면서 촬영했다"며 "캐릭터에 대해 감이왔던 부분을 밀고 갔다. 따로 참고한 캐릭터는 없다. 외국인 친구들 말하는 것 따라했다"고 밝혔다.

'검사외전'은 살인누명을 쓰고 수감된 검사 변재욱(황정민)이 감옥에서 만난 전과 9범 꽃미남 사기꾼 치원(강동원)과 손잡고 누명을 벗으려는 내용을 그린 범죄오락영화로 오는 2월 3일 개봉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