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명예훼손' 박기량, 일상 모습 보니 양갈래 머리로 '귀여운 매력 발산'

입력 2016-01-26 09:49:52 | 수정 2016-01-26 09:5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기량 명예훼손 / 사진 = 맥심 화보기사 이미지 보기

박기량 명예훼손 / 사진 = 맥심 화보


박기량 명예훼손

치어리더 박기량의 명예를 훼손시킨 혐의로 피소된 장성우가 검찰로부터 징역 8월을 구형받은 가운데 과거 박기량의 사진 한 장이 이목을 끈다.

박기량은 과거 "뭔가 말하려는건가... ? 이제는 #양갈래머리 가 부담스러울 #나이 하지만 굳세어라 #박기량 #삼성화재블루팡스 #대전 #KGC인삼공사 오늘도 홧띵!"라는 짧은 글과 함께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기량은 양갈래 머리에 유니폼을 입고 카메라를 향해 귀여운 표정을 짓고 있다. 특히 박기량의 청순한 외모와 가냘픈 몸매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25일 수원지법 형사10단독 이의석 판사 심리로 열린 박기량 명예훼손 사건 첫 공판이자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장성우에게 징역 8월을, 그의 전 여자친구 박모 씨(26)에게 징역 10월을 구형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