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치인트 김고은 호흡' 박해진 "이상형? 시끄럽고 나대는 여자 질색"

입력 2016-01-26 11:06:48 | 수정 2016-01-26 11:08:53
글자축소 글자확대
치인트 박해진 김고은 치인트 박해진 김고은기사 이미지 보기

치인트 박해진 김고은 치인트 박해진 김고은


치인트 박해진 김고은

'치즈인더트랩' 박해진과 김고은이 키스신을 선보인 가운데, 박해진의 과거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박해진은 과거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의 기자간담회에서 자신에 대해 "키다리 아저씨처럼 사랑하는 사람 옆에서 지켜봐 주는 스타일"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상형으로 참한 여자를 꼽으며 "시끄럽고 나대는 여자는 질색이다. 나 역시 나대는 스타일이 아니기 때문에 그런 여성분에게 호감이 가지 않는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25일 방송된 tvN '치즈인더트랩'(치인트)에서 홍설(김고은)이 유정(박해진)에게 수줍은 기습키스를 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