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SM 신인 보이그룹' NCT, 각 나라 언어로 한 음원 동시 발표

입력 2016-01-27 15:49:33 | 수정 2016-01-27 16:30:1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수장 이수만 프로듀서가 신인 보이그룹을 공개했다.

지난해 창립 20주년을 맞은 SM은 27일 오후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SM타운 코엑스 아티움에서 프리젠테이션 쇼 'SM타운: 뉴 컬처 테크놀로지, 2016'(SMTOWN: New Culture Technology, 2016)를 개최했다.

이수만 프로듀서는 SM이 대형 신인 보이그룹 NCT를 최초 공개했다. NCT는 Neo Culture Technology의 약자로, 개방성과 확장성을 주요 포인트로 한 그룹이다.

NCT는 하나의 좋은 곡을 각 나라의 언어로 동시에 발표하며, 각 나라와 도시에 맞춰진 현지화된 콘텐츠 역시 지속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러한 활동들을 통해 다양한 음악적, 문화적 시도, 진정한 의미의 한류 현지화를 이뤄낼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현장에는 NCT 멤버 10명이 등장해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취재진 및 관계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또한 독특한 콘셉트의 티저 영상도 공개돼 NCT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