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예진과 결혼' 박희순, 박휘순과의 전화 연결서 하는 말이…

입력 2016-01-27 18:09:35 | 수정 2016-01-27 18:11:21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예진 박희순 결혼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박예진 박희순 결혼 /한경DB


'박예진과 결혼' 박희순

배우 박희순과 박예진의 혼인 신고 소식이 화제인 가운데 박희순의 과거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박희순은 과거 KBS ‘연예가중계’에서 “개그맨 박휘순과 이름이 바뀌어 기사가 나가는 경우가 많지 않냐”는 질문에 “맞다”고 말했고 리포터는 박휘순과 전화연결을 제안했다.

전화를 건 박희순은 “이렇게 만나네요”라며 “제 개런티가 그쪽으로 간 적은 없었나요”라고 박휘순에게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휘순은 “예전에 공형진이 밤에 전화와서 ‘한남동으로 오라’고 했다”고 말했고 박희순 또한 “똑같은 일이 있었다”며 “박상면에게 전화가 와 ‘빨리 나오라’고 들었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박희순과 박예진의 소속사는 27일 "두 사람이 지난해 연말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결혼식을 올리지 않고 언약식 만을 치른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