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부선, 이재명 시장 저격글 공식사과…"소란이 일어나 당혹스럽다"

입력 2016-01-27 19:50:14 | 수정 2016-01-27 19:50:14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부선 이재명 김부선 이재명/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김부선 이재명 김부선 이재명/ 사진=한경DB


김부선 이재명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시장과의 논란을 일단락시켰다.

김부선은 27일 자신의 SNS에 "이렇게까지 소란이 일어나서 참 당혹스럽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김부선은 “제 딸 양육비 문제로 고민하다가 이재명 변호사에게 자문을 구한 일이 있습니다. 그런데 결국 제가 생각했던 것과 달리 좋지 않은 결과로 끝이 났었어요”라며 말했다.

앞서 김부선은 자신의 SNS에 이재명 시장 SNS글을 캡쳐해 올리면서 "뭐하는 짓이냐. 이재명씨 자중자애하시라. 하늘이 다 알고 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날 김부선이 올린 게시물은 "김부선씨가 딸 양육비 못 받았다며 법 문의를 하기에 바빠서 변호사사무실 사무장과 상담하게 했는데, 상담결과 이미 양육비를 받은 걸로 드러나 포기시켰다고. 그걸 가지고 남탓"이라는 내용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