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국 카타르] 황희찬 "한일전 절대 질 수 없다…무조건 이긴다" 이유 들어보니?

입력 2016-01-27 08:26:02 | 수정 2016-01-27 08:26:02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국 카타르 황희찬 한국 카타르 황희찬 / 사진=대한축구협회기사 이미지 보기

한국 카타르 황희찬 한국 카타르 황희찬 / 사진=대한축구협회


한국 카타르 황희찬

올림픽 축구 대표팀 황희찬(20·잘츠부르크) 선수가 한일전 필승을 다짐했다.

황희찬은 27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알사드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한국과 카타르 4강전 경기를 승리로 이끈 후 기자들과의 자리에서 "한일전은 절대 질 수 없다. 이긴다는 생각뿐"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황희찬은 "위안부 할머니 이야기도 많이 나오고 역사적인 부분이 있는데 마지막 경기는 무조건 잘해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황희찬은 한국과 카타르와의 4강전에서 후반전에 투입돼 그라운드를 15분여밖에 밟지 못했지만 존재감은 남달랐다.

발목 부상으로 선발에서 제외됐던 황희찬은 후반 투입 직후 저돌적인 움직임을 보이며 팀 분위기를 끌어왔다. 이어 후반 추가시간 상대 수비를 무너뜨리고 문창진에게 공을 패스해 쐐기골을 만들어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