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응팔' 김선영 "터닝 포인트는 출산…연기 인생에도 많은 자극"

입력 2016-01-27 11:14:16 | 수정 2016-01-27 11:15:26
글자축소 글자확대
응팔 김선영 응팔 김선영 / 응팔 SNS기사 이미지 보기

응팔 김선영 응팔 김선영 / 응팔 SNS


응팔 김선영

'응답하라 1988(이하 응팔)'에 출연한 배우 김선영이 화제인 가운데 그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5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김선영은 "아기를 낳고 나서 사랑의 깊이에는 끝이 없다는 것을 알게 됐다. 그런 깨우침이 내 연기 인생에도 많은 자극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선영은 "내 연기의 시작과 끝은 사람이 아니다. 그래서 나는 나의 연기를 봐주는 시청자, 관객을 위로하고 웃게 할 의무가 있다고 생각한다. 누군가에게 힘이 될 수 있다면 그 손을 꼭 잡아주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김선영은 26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류준열 이동휘를 위해 라미란 이일화와 함께 출연해 화제가 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