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권율 "욕만 했는데 사랑해줘서 당황…NG 내도 욕해달라 해"

입력 2016-01-28 13:38:44 | 수정 2016-01-28 13:40:27
글자축소 글자확대
권율 / 사진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권율 / 사진 = 한경DB


배우 권율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권율은 tvN '식샤를 합시다2'에서 욕쟁이 사무관으로 변신한 것에 대해 "욕을 하는데 칭찬하고 좋아해 주셔서 놀랍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특히 권율은 "욕만 했는데도 사랑해주셔서 당황스럽다. 스태프들도 NG를 내면 욕해달라고 한다. 가끔 스트레스 받을 때 할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권율은 현재 '한번 더 해피엔딩'에서 삼각관계를 이루는 의사 선생님으로 열연하고 있으며 오는 2월 '톡하는 대로'에 출연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