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근석 '대박', 재산이 무려 900억원대?…"일본 소재 600억원대 빌딩도 소유"

입력 2016-01-28 22:11:16 | 수정 2016-01-28 22:11: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장근석 대박 장근석 대박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장근석 대박 장근석 대박 /사진=한경DB


장근석 대박

배우 장근석이 SBS 드라마 '대박' 출연을 확정지은 가운데, 국내 최고의 한류스타 중 한 명으로 꼽히는 그의 막대한 자산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과거 방송된 TV조선 '솔깃한 연예토크 호박씨'에서는 장근석의 재산이 900억원대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날 방송에서 백현주 기자는 "장근석이 29살인데 지금 부동산 자산만 900억 원대다. 2011년에 청담동 소재의 지하 2층~지상 6층의 건물을 구매했는데, 당시 85억 원 정도였던 건물이 지금 시세로는 한 110억원 정도 된다"고 전했다.

이에 최정아는 "2011년에 논현동 소재의 고급빌라를 40억원대에 구매, 올해 1월에는 삼성동 소재의 지하 3층~지상 6층 규모의 빌딩을 213억 원대에 구매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최정아는 "(장근석은) 일본 도쿄 시부야 소재의 빌딩도 샀는데, 이게 600억원이라더라. 그렇다 보니까 월세가 한 3억 원 정도 나오는 거로 추정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