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여진구, 새 월화드라마 '대박' 영조 역 캐스팅…장근석과 한 판 승부 벌인다

입력 2016-01-31 11:20:54 | 수정 2016-01-31 11:20:54
글자축소 글자확대
여진구 /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여진구 / 사진=변성현 기자


여진구

배우 여진구가 SBS 새 월화드라마 '대박'의 영조 역으로 확정됐다.

SBS 남건 PD는 "여진구는 많은 연기자들이 어려워하는 복합적인 감정을 본능적으로 포착해 내는 천부적인 자질을 가졌다"며 "어떤 연기자보다도 진지하고 깊은 눈빛을 가진 점이 특히 인상적이었다"고 캐스팅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남 PD는 "여진구가 보여줄 연잉군, 영조에 대한 해석을 연출자로서 매우 기대하고 있다"며 "성인 연기자로 첫 시동을 거는 작품인 만큼 의욕 역시 대단해 여진구만의 연잉군을 완성도 높게 탄생시킬 것"이라고 덧붙였다.

여진구는 성인 연기자로서의 출발을 '대박'과 함께 하게 된데 대해 "성인이 되어 하는 첫 작품이니 만큼 잘하고 싶은 마음이 넘치고 많이 흥분된다"며 "첫 단추 잘 끼울 수 있도록 잘 준비해 열심히 작품에 임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대박'은 모든 것을 잃고 타짜가 된 대길이 목숨을 걸고 조선의 임금 영조와 한 판 승부를 벌이는 이야기로 24부작 역사물이다. 비운의 왕자인 타짜 대길 역에는 장근석이 캐스팅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