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철이 안세하, 당신을 진정한 팔색조로 인정합니다

입력 2016-02-01 11:17:48 | 수정 2016-02-01 11:17:48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철이 안세하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철이 안세하


복면가왕 철이 안세하

배우 안세하가 복면으로도 가릴 수 없는 미친 존재감을 과시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3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 안세하가 마성의 노래실력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것.

이날 안세하는 지난 1라운드에 이어 풍부한 성량과 안정된 발성으로 무대를 장악하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더불어 감미롭고 호소력 짙은 꿀성대는 시청자들의 귀호강을 톡톡히 책임지며 방송 직후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주말 안방극장을 완벽히 접수했다. 또한 김현철, 조장혁 등 패널은 “안세하씨 목소리는 하늘이 내린 타고난 음색이다. 가슴이 움직이는 느낌을 받았다”며 호평해 현장을 후끈하게 달궜다.

특히 그는 뮤지컬 배우다운 수많은 무대 경험을 바탕으로 용팔이 OST ‘니가 들려’를 직접 불렀을 만큼 수준급의 노래 실력으로 정평이 나있던 터. 이처럼 그는 연기뿐만 아니라 노래, 나아가 최근 ‘나 혼자 산다’, ‘정글의 법칙’ 등 예능에서도 맹활약을 펼치며 미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이에 안세하는 “많은 관심과 성원 주신 덕에 음악으로 대중 앞에 설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2라운드까지 갈 줄은 꿈에도 몰랐고 음악도 연기 중 하나라고 생각하며 꾸준히 노래 연습을 했던 게 좋은 기회로 온 것 같다. 앞으로도 영화, 예능 등 다양한 모습으로 찾아 뵐 예정이니 애정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 달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로써 안세하는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만능 재주꾼’임을 입증, 올해도 다양한 분야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영역을 넓혀 나갈 것을 예고해 앞으로 그가 보여줄 무한 매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안세하는 지난해 드라마 ‘용팔이’, ‘그녀는 예뻤다’에 출연해 특급 존재감을 과시했으며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리얼한 싱글 라이프로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최근에는 영화 ‘원라인’까지 캐스팅되며 ‘대체불가 일당백 배우’로써의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