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외면하는 김고은에 '심쿵 백허그'…박력 스킨십

입력 2016-02-02 10:13:35 | 수정 2016-02-02 10:14:05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치즈인더트랩 김고은 박해진

'치즈인더트랩' 김고은과 박해진의 관계, 회복될 수 있을까?

지난 1일 방송된 tvN '치즈인더트랩'(연출 이윤정, 극본 김남희 고선희) 9회에서는 유정(박해진)과 홍설(김고은)의 애정 전선에 빨간불이 들어왔다.

이날 홍설은 지난 해에 있었던 오영곤과의 스토킹 사건에 대해 유정을 추궁했다. 이에 대해 유정은 해명을 했지만 홍설의 오해는 깊어져만 갔다.

결국 홍설은 “우리 서로 좀 시간을 갖는 게 좋겠어요. 선배랑 이럴 때마다 어떻게 해야 될지 모르겠어. 선배가 이해가 되질 않아. 다가가고 싶은데 다가가지지가 않아”라며 거리감을 표현했다. 유정 역시 “처음에는 나랑 똑같아서. 그래서 네가 좋았는데. 우린 참 다르구나”라며 씁쓸함을 드러냈다.

이후 학교에서 마주친 두 사람은 서로 모른 척했다. 이에 홍설이 서운함을 느낀 것도 잠시, 유정은 홍설을 붙잡고 뒤에서 안았다. 홍설은 유정의 백허그에 숨이 멎을 듯한 표정을 지었다.

방송 이후 박해진의 박력 스킨십에 여성 시청자들은 "박해진 백허그, 완전 심쿵", "치즈인더트랩 보는데 내 마음이 떨려", "박해진 백허그 심쿵"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