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긴급] 인천공항 폭발물 의심 물체 설치 유력 용의자 검거

입력 2016-02-04 07:16:12 | 수정 2016-02-04 07:22:42
글자축소 글자확대
인천공항 폭발물 설치 용의자 검거 / 사진=ytn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인천공항 폭발물 설치 용의자 검거 / 사진=ytn 방송화면


인천공항 폭발물 의심 물체 설치 유력 용의자 검거

인천공항 폭발물 의심 물체 설치 유력 용의자가 긴급 체포됐다.

인천국제공항경찰대는 3일 오후 서울 구로구에서 이번 사건 용의자 한국인 A(36)씨를 체포했다고 4일 밝혔다.

앞서 지난 29일 인천국제공항경찰대와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인천공항 C 입국장 옆 남자 화장실에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가 있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공항경찰대는 특공대와 폭발물처리반(EOD)을 긴급 투입해 공항 이용객들의 접근을 통제하며 화장실 내부를 정밀 수색했다.

경찰은 화장실에서 가로·세로 30cm 크기의 정사각형 형태인 종이상자를 발견했다. 경찰 관계자는 "뇌관이 설치되지는 않았고 폭발물도 아닌 단순 부탄가스로 최종 확인됐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