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치즈인더트랩' 박해진-남주혁, 시청자들과 약속 지킨다…'게릴라 프리허그' 진행

입력 2016-02-04 11:04:46 | 수정 2016-02-04 11:06:11
글자축소 글자확대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남주혁 / 사진 = tvN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남주혁 / 사진 = tvN 제공


배우 박해진과 남주혁이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이하 ‘치인트’)(극본 김남희, 고선희, 전영신 /연출 이윤정) 시청자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직접 나선다.

‘치인트’에서 여심 스틸러로 대활약 중인 박해진(유정 역)과 남주혁(권은태 역)이 뜨거운 성원을 보내주고 있는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 위해 프리허그 이벤트를 진행하는 것.

극 중 연이대 경영학과 선후배인 유정과 권은택 역으로 분하고 있는 박해진과 남주혁은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으로 몰입도를 더하고 있다. 유정 역의 박해진은 다정함과 싸늘함을 넘나드는 반전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완벽하게 장악하고 있으며 권은택 역의 남주혁은 보라(박민지 분) 누나만을 바라보는 일편단심 연하남으로 대한민국 누나들의 마음을 뒤흔들고 있다.

이처럼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한 두 남자를 직접 볼 수 있다는 사실은 물론 이들에게 프리허그까지 받을 수 있다는 소식에 핫한 반응이 예상되고 있다.

‘치인트’의 한 관계자는 “방송 전후로 늘 꾸준한 응원을 보내주고 계신 시청자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배우들과 함께 특별한 시간을 준비했다. 모두에게 행복하고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현재 게릴라 프리허그 이벤트의 장소와 일정은 미정이며 오늘(4일)부터 네이버 폴에서 진행되는 투표를 통해 지역이 결정된다.

한편, 9회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에 등극하는 대기록을 세우며 남녀노소 모두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은 설 연휴인 오는 9일(화) 오전 7시 10분부터 10회가 연속 방송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