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첫 방송 전, 대본 12회까지 나와…여유있다"

입력 2016-02-11 14:52:47 | 수정 2016-02-11 16:56:34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사진=변성현 기자


[ 한예진 기자 ]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전 가족이 볼 수 있는 정통 드라마"

중견배우 이순재가 브라운관 복귀 소감을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는 SBS 새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극본 김수현·연출 손정현)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이순재, 조한선, 서지혜, 윤소이, 남규리, 신소율, 왕지혜, 정해인 등이 참석했다.

이날 이순재는 "아직 방송 전인데 대본이 12회까지 나와 있다. 이것은 연기자들이 자기 역할과 내용을 충분히 인지하고 표현할 수 있는 시간적 여유가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쉽게 한 번 봐서 해결되는 작품이 아니기 때문에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좋은 연기를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예고에서 본 것과 같이 모든 가족 세대, 우리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전 가족이 같이 유쾌하게 볼 수 있는 드라마다"라고 전했다.

'그래, 그런거야'는 현대인의 외로움을 따뜻하게 품어 줄 정통 가족 드라마다. 3대에 걸친 대가족 이야기를 통해 우리가 잊고 있었던 가족의 소중함을 경쾌하면서도 진지하게 그릴 예정이다.

특히 2년여 만에 컴백하는 김수현 작가의 작품이라는 점만으로 제작 단계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13일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