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래, 그런거야' 신소율 "여배우들 기싸움? 술 마신 뒤 다 친구됐다"

입력 2016-02-11 15:22:42 | 수정 2016-02-11 17:00: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래 그런거야' 신소율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그래 그런거야' 신소율 /사진=변성현 기자


[ 한예진 기자 ] '그래 그런거야' 신소율 "가족같은 사이, 드라마 끝나도 인연 계속됐으면"

배우 신소율이 동료 여자배우들과 돈독한 인연을 맺게된 계기를 설명했다.

11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는 SBS 새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극본 김수현·연출 손정현)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이순재, 조한선, 서지혜, 윤소이, 남규리, 신소율, 왕지혜, 정해인 등이 참석했다.

이날 신소율은 "실제로 같이 촬영하는 여자 배우들이 다 84,85년생이다. 기싸움이 있지 않냐고 주변에서 물어보는데 처음에 술을 다같이 한 번 마신 뒤로 친한 친구가 됐다. 극 중에서 반말을 하다보니 내가 어느 순간 언니들에게 반말하고 있더라"며 "드라마가 끝난 후에도 가족같은 관계가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그래, 그런거야'는 현대인의 외로움을 따뜻하게 품어 줄 정통 가족 드라마다. 3대에 걸친 대가족 이야기를 통해 우리가 잊고 있었던 가족의 소중함을 경쾌하면서도 진지하게 그릴 예정이다.

특히 2년여 만에 컴백하는 김수현 작가의 작품이라는 점만으로 제작 단계부터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13일 첫 방송.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