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쪽대본으로 연기를 하는 것은 비정상적인 상황" 일침

입력 2016-02-11 21:07:43 | 수정 2016-02-11 21:14:42
글자축소 글자확대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사진=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한경 DB기사 이미지 보기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사진=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한경 DB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

'그래 그런거야' 이순재가 드라마 제작환경에 일침을 가했다.

이순재는 11일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진행된 새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이순재는 "현재 방송 전임에도 대본이 12회까지 나와있다"며 "쪽대본으로 연기를 하는 것은 비정상적인 상황이다. 12회까지 대본이 나와있다는 것은 연기자들이 자기 캐릭터를 충분히 이해하고 촬영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이순재는 김수현 작가 작품에 대해 "연습과정이 엄격하니까 일부 젊은 친구들이 힘들어할 수 있는데, 그 과정은 예전 드라마에서 다 겪었던 과정"이라며 "예전에는 서 너번의 대본읽기, 리허설이 정상이다. 이게 바로 그런 작품ㅇ리다. 젊은 배우들이 좋은 공부를 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순재가 출연하는 SBS 새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는 현대인의 외로움을 따뜻하게 품어줄 정통 가족 드라마로, 3대에 걸친 대가족 속에서 펼쳐지는 갈등과 화해를 통해 우리가 잊고 있었던 가족의 소중함을 경쾌하면서도 진지하게 그린 작품. 오는 13일 오후 8시 45분에 첫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