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중력파 직접 탐지 성공…스티븐 호킹 "40년 전 내 블랙홀 이론 입증됐다"

입력 2016-02-12 11:04:09 | 수정 2016-02-12 11:04: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중력파 직접 탐지 성공 중력파 직접 탐지 성공 / TV조선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중력파 직접 탐지 성공 중력파 직접 탐지 성공 / TV조선 방송 캡처


중력파 직접 탐지 성공

이론물리학자 스티븐 호킹(74) 영국 케임브리지대 교수가 중력파 직접 탐지 소식에 기뻐했다.

11일(현지시간) 일간 가디언 등은 "스티븐 호킹이 40년 전 자신의 블랙홀 이론이 입증됐다며 크게 환영했다"고 보도했다.

호킹 교수는 이날 미국 과학재단(NSF)·고급레이저간섭계중력파관측소(라이고·LIGO) 연구팀의 중력파 탐지 성공이 천문학에 대변혁을 일으킬 역사적 사건이라고 자신의 페이스북 등을 통해 평가했다.

그는 "중력파는 우주를 보는 완전히 새로운 방식을 제공했다"며 "그러한 중력파를 탐지할 수 있는 능력은 천문학에 일대 혁신을 불러오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발견은 또한 블랙홀 쌍성을 처음으로 발견하고 두 블랙홀의 충돌을 최초로 관찰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호킹 교수는 "이번에 관측된 블랙홀 체계의 성질은 내가 1970년 케임브리지대에서 내놓은 예측과 일치한다"며 자신이 과거에 내놓은 블랙홀 관련 이론이 이번 중력파 탐지 성공으로 입증됐다고 기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