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특별시민' 류혜영, 의자에 앉아 뽀얀 속살 드러내…'화끈한 자태'

입력 2016-02-12 18:00:29 | 수정 2016-02-12 18:0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류혜영 특별시민 류혜영 특별시민 / 사진 = 바자르 화보기사 이미지 보기

류혜영 특별시민 류혜영 특별시민 / 사진 = 바자르 화보


류혜영 특별시민

배우 류혜영이 영화 '특별시민'에 합류한 가운데 과거 화보가 눈길을 끌고 있다.

류혜영은 과거 패션지 '하퍼스 바자'와 함께 자신의 색다른 매력을 뽐내는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화보 속 그녀는 가죽 재질의 상의와 짧은 미니스커트를 입은 채 도도한 표정으로 한 곳을 응시하고 있다.

특히, 의자에 앉은 채 다리를 꼬고 있는 그녀의 포즈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류혜영은 차기작으로 영화 '특별시민'을 선택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그는 극 중 서울시장 선거캠프의 핵심 참모 역을 연기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