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K팝스타5' 유제이 '여러분', 열다섯 소녀가 부르는 위로의 노래

입력 2016-02-15 10:59:04 | 수정 2016-02-15 13:34:05
글자축소 글자확대
'K팝스타5' 유제이기사 이미지 보기

'K팝스타5' 유제이


'K팝스타5' 유제이 '여러분'

유제이가 파격적인 선곡, 윤복희의 ‘여러분’으로 순간 최고 시청률 21.9%를 기록하며 동 시간대 1위를 달성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13회 방송에서 순간 최고 시청률 21.88%(닐슨코리아/수도권/가구기준, 평균시청률 수도권기준 15.8%)를 기록했다.

이번 주 순간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화제의 1분’의 주인공은 바로 소울천재 ‘유제이’양이었다. 15세밖에 되지 않은 유제이는 어릴 적부터 부모님을 통해 들었던 윤복희의 ‘여러분’을 선곡했다. 무대의 오르기 전 유제이는 “우리 부모님이 슬프면 저도 슬퍼요. 엄마를 위로하는 것 처럼 부를 거예요.

박진영 “이건 노래로 끝나는 곡이 아니다. 대중을 위로 해야 하는 곡이다. 한국말도 서툰 아이가 이걸 소화하다니, 깜짝 놀랐다”라며 머리위로 하트를 그렸고, 양현석은 “윤복희 선배님이 꼭 유제이양이 부른 <여러분>을 보셨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놀라움을 나타냈다. 유희열도 “가창력이 있지 않으면 프로 가수들도 함두로 도전하지 않는 곡이다”라고 혀를 내둘렀다.

다음주 배틀오디션 마지막 에피소드로 이번 시즌 TOP10 행이 결정된다. 참가자들의 치열한 경쟁, SBS 는 매주 일요일 저녁 6시 10분에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