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타 팬' 서유리 "남친 앞 스타킹 찢는 판타지를…" 파격 19금 발언

입력 2016-02-16 13:08:39 | 수정 2016-02-16 14:09: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유리 강타팬 서유리 강타팬 / 서유리 SNS기사 이미지 보기

서유리 강타팬 서유리 강타팬 / 서유리 SNS


서유리 강타팬

방송인 서유리가 'M16'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그의 과거 발언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방송된 TrendE '오늘 밤 어때?'에 출연한 서유리는 남자친구의 욕과 스타킹에 대한 성적 판타지로 고민하는 여성의 사연을 접한 뒤 "남자친구의 욕은 참을 수 없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하지만 관계가 친밀해지면 스타킹을 찢는 판타지까진 가능할 것 같다"고 덧붙여 이목을 모았다.

한편 15일 방송된 XTM 'M16'에서 서유리는 H.O.T 강타의 팬임을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