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해진 "집에 운동화만 1300켤레…겉잡을 수 없이 늘어나"

입력 2016-02-16 17:23:55 | 수정 2016-02-16 17:25:45
글자축소 글자확대
치인트 박해진 치인트 박해진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치인트 박해진 치인트 박해진 /사진=변성현 기자


'치인트' 박해진이 화제인 가운데, 박해진의 이색 취미가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해 12월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박해진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박해진은 "집에 신발이 700켤레가 있느냐"는 질문에 "사실 1,300켤레까지 불었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박해진은 "한 번은 택배 기사님이 '여기 홈쇼핑 하세요?'라고 물어보시더라. 집 안에 더 이상 둘 곳이 없어 복도에까지 신발이 나와있는 탓에 인터넷 쇼핑몰을 하냐고 오해하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또 박해진은 "좋아하는 것을 모으다 보니까 걷잡을 수 없이 늘어나 정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에서 유정 역을 맡아 열연 중인 박해진은 최근 방송에서 서강준과 살벌한 육탄전을 펼쳤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