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진희와 열애설' 윤현민, 김슬기와 기습 키스 애드립…"이연희였으면 어려웠을 것"

입력 2016-02-17 21:03:39 | 수정 2016-02-17 21:03:39
글자축소 글자확대
윤현민 백진희 열애설/사진=윤현민 백진희 열애설, 라디오스타 방송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윤현민 백진희 열애설/사진=윤현민 백진희 열애설, 라디오스타 방송 캡쳐


윤현민 백진희 열애설

배우 윤현민과 백진희가 휩싸인 열애설에 대해 부인한 가운데, 과거 윤현민의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끈다.

윤현민은 과거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당시 방송에서 윤현민은 드라마 '연애의 발견' 촬영 당시 김슬기에게 애드립으로 기습 키스했던 사연을 털어놨다.

윤현민은 "대본에는 서로 마음을 확인한 뒤 김슬기가 도망가는 장면이었다"며 "그래서 제가 기습 키스를 선택했다. 슬기가 주저앉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MC 김구라는 "김슬기였기 때문에 한 것이 아니냐. 이연희나 그런 배우였으면 어땠냐"고 질문하자 윤현민은 "아무래도 그런 분들이면 어려웠을 것이다"며 "슬기가 잘 받아줬기 때문에 그랬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윤현민과 백진희는 광명 이케아에서 함께 쇼핑을 즐겼다는 목격담과 사진이 올라왔다. 그러면서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윤현민 측은 "윤현민이 백진희와 교제 중이라는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고, 이어 백진희 측도 "‘내딸 금사월’ 촬영 중 시간이 남아 여러 배우들과 스태프가 함께 쇼핑몰에 간 것" 이라고 해명했다.

현재 두 사람은 MBC 주말드라마 '내딸 금사월'에 출연해 호흡을 맞추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