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준영 "연상女 이정현과 궁합 제일 잘 맞아" 발칵

입력 2016-02-18 14:51:27 | 수정 2016-02-18 14:51:27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준영 이정현기사 이미지 보기

정준영 이정현


'헌집새집' 정준영 "이정현과 술 스타일 잘 맞는다"

JTBC ‘헌집줄게 새집다오’(‘헌집새집’)의 정준영이 여자 연예인들과의 화려한 인맥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헌집새집’에서 인턴 디자이너로 활약중인 정준영은 최근 진행된 10회 녹화에서 자신의 방 인테리어 교체를 요구하며 의뢰인으로 나섰다.

본격 인테리어 시공에 앞서 자신의 집을 공개하며 MC들과 대화를 나누던 중 여자연예인들과의 술자리 비화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이어 눈에 띄는 찻잔이 발견되자 “문채원 누나가 이사 선물로 준 것”이라고 밝혀 시선을 집중시켰다. 그러면서 정준영은 “사실 찬장을 사달라고 했는데 채원 누나가 잘못 알아듣고 찻잔을 사줬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MC들이 “또 다른 여자연예인이 준 선물은 없냐”고 묻자, 정준영은 “이정현 누나가 나무를 선물해줬다”고 말했다. 또한, “이정현 누나와 술 궁합이 제일 잘 맞는다. 제가 ‘원샷’ 스타일인데 누나도 그렇다. 누나가 정말로 술을 잘 먹는다. 장난이 아니다”라고 덧붙이며 이정현의 주량을 공개하기도 했다.

정준영이 밝힌 인기 여자연예인들에 대한 이야기는 18일 목요일 오후 9시 30분 ‘헌집새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헌집새집’은 지난 9회에서 2.9%(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제외 기준)를 기록하며 자체최고 시청률을 갈아치웠다. 매회 상승세를 타며 ‘집방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