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결혼 임박' 김정은, 재력가 예비신랑의 비밀 "초등학생 아이 둔 이혼男"

입력 2016-02-18 15:00:42 | 수정 2016-02-18 15:05:29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정은 예비남편 이혼기사 이미지 보기

김정은 예비남편 이혼


김정은 예비남편 이혼

재미교포 금융인으로 알려진 배우 김정은(40)의 예비남편이 한 차례 이혼을 한 과거가 밝혀졌다.

18일 더 팩트는 김정은의 예비신랑 박모(41)씨의 전처 A의 측근의 말을 빌어 해당 사실에 대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씨는 알려진대로 재미교포 시민권자로 현재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외국계 금융투자사에서 펀드매니저로 근무중이다. 김정은과 첫 만남이 이루어진 3년여 전 전처 A씨와 이혼했다.

박 씨는 슬하에 외국인학교에 재학 중인 초등학생의 딸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김정은이 지난해 서울 상암동에 위치한 이 학교에 방문하면서 학부모들을 통해 입소문이 나기도 했다.

한편 김정은은 지난해 12월 김정은은 재미교포인 동갑내기 남친과 결혼에 임박했음을 알렸다. 두 사람은 다음 달 28일 미국에서 스몰 웨딩을 치룰 계획이다.

지난해 '여자를 울려'를 통해 안정적인 연기로 호평을 받은 김정은은 최근 주원, 유해진, 김윤석 등이 소속된 심엔터테인먼트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결혼 이후에도 연기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