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디오쇼' 다나, "레슨 수가 적으면 소셜 커머스 쇼핑 아니면 백화점 쇼핑"…수입은 얼마?

입력 2016-02-18 19:36:33 | 수정 2016-02-18 19:36:33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쇼 다나/사진=라디오쇼 다나, 라디오쇼 SNS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쇼 다나/사진=라디오쇼 다나, 라디오쇼 SNS


라디오쇼 다나

'라디오쇼' 다나가 자신의 수입을 재치있게 밝혔다.

18일 방송된 KBS 라디오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 보컬 크레이너로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박명수는 다나에게 "최근 뮤지컬과 보컬 트레이너로 활발하게 활동을 하고 있다"며 "수입이 얼마냐"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다나는 "후배들이 금방 깨우치면 레슨 수가 적다. 그러면 소셜 커머스로 쇼핑을 한다"며 "반면에 배우는 데 오래 걸리는 후배들이 있으면 한 곡을 한 달 내내 연습을 하기도 한다. 그러면 백화점에서 쇼핑을 할 수 있다"고 재치있게 답해 폭소케 했다.

이어 DJ 박명수는 "재미있게 표현한다"며 "그럼 늦게 깨우치는 학생이 좋다는 거냐"고 되묻자 다나는 "애착이 더 가는 것일 뿐"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