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컬투쇼' 베이식 "쇼미더머니4에서 경쟁한 송민호? 내게 그저 연예인"…솔직 발언

입력 2016-02-18 21:26:06 | 수정 2016-02-18 21:26: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컬투쇼 베이식/사진=컬투쇼 베이식, 베이식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컬투쇼 베이식/사진=컬투쇼 베이식, 베이식 인스타그램


컬투쇼 베이식

'컬투쇼'에 출연한 베이식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베이식이 그룹 위너 멤버 송민호를 언급한 사실이 재조명 되고 있다.

베이식은 지난해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쇼미더머니4'에서 송민호와 우승을 놓고 경쟁을 벌인 소감을 밝혔다.

베이식은 "송민호는 내게 그저 연예인이었다"며 "일단 YG 소속이고 위너TV에서나 봤기 대문에. 프로그램을 할수록 친해졌는데 착하고 싹싹하고 무대에서 정말 잘한다. 무대에서만큼은 존재감이 제일 크고 랩도 잘한다. 또 잘생겼고, 말하다보니 짜증난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18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가수 베이식과 레인보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베이식은 한 청취자로부터 배우 류승수와 닮았다는 말을 듣고 류승수와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