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성현아 파기환송, 몰락의 시작은 언제부터?

입력 2016-02-19 01:08:49 | 수정 2016-02-19 01:08:49
글자축소 글자확대
성현아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성현아 /한경DB


성매매 혐의로 기소된 배우 성현아가 상고심에서 파기환송 판결을 받은 가운데 그의 과거가 다시금 눈길을 끈다.

성현아는 과거 출산 후 얼마 안 돼 남편과 별거에 들어가 힘든 시간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2003년에는 파격적 누드 화보를 공개하며 동료 연예인들에게 누드 붐을 일으켰다.

이보다 더 앞선 2001년 마약 엑스터시를 복용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으로 기소돼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은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