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수 허공, 술집에서 지인과 몸싸움…쌍방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

입력 2016-02-19 21:12:21 | 수정 2016-02-19 21:1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가수 허공/사진=가수 허공,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가수 허공/사진=가수 허공, 한경,DB


가수 허공

가수 허공이 지인과 주먹다짐을 벌여 경찰에 입건됐다.

19일 YTN의 보도에 따르면 경기도 부천 원미경찰서는 허공을 쌍방폭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허공은 이날 새벽 3시 15분경 경기도 부천의 한 술집에서 지인인 이 모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서로 폭력을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서로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경찰은 이들의 병원 치료를 위해 귀가 조치 시켰으며 이후 다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이에 경찰은 술집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고 가게 주인 등 목격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겨위를 조사하고 있다.

허공 소속사 측은 "허공은 술을 마시지 않았으며 지인이 만취 상태에서 시비를 걸어 벌어진 일"이라고 밝혔다.

허공은 가수 허각의 쌍둥이 형으로 최근 MBC 드라마 '화려한 유혹', KBS1 '우리집 꿀단지' OST에 참여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