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김동명 충격의 탈락, 더 듣고 싶은데…

입력 2016-02-22 08:43:32 | 수정 2016-02-22 08:43:32
글자축소 글자확대
복면가왕 김동명기사 이미지 보기

복면가왕 김동명


복면가왕 김동명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록 밴드 ‘부활’이 오는 3월 19일 센텀시티 소향씨어터 롯데카드홀에서 2016 부활 콘서트 ‘서른한 번째 화이트데이’ 공연을 갖는다.

지난 해 데뷔 30주년을 맞이해 서울, 부산, 춘천, 수원, 인천, 서울앵콜 공연까지 전국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부활은 31주년을 맞는 올해, 서른한 번째 맞는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2016년의 투어 첫 지역으로 부산을 선택했다.

‘희야’, ‘사랑할수록’, ‘비와 당신의 이야기’, ‘네버 엔딩 스토리’ 등 정통 락과 서정적인 감성의 명곡을 꾸준히 발표하며, 걸출한 보컬리스트들을 배출해온 부활이 10대 보컬 김동명과 함께 수많은 명곡들을 맞이 할 수 있는 감동의 무대를 선물해 줄 것이다.

현 보컬 김동명의 감미롭고 서정적이면서도, 파워풀한 팔색매력의 음색과 역대 보컬리스트가 함께 꾸미는 명품 콜라보레이션 무대도 화이트데이에 잊지 못할 최고의 무대를 예고하고 있다.

한편, 21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 무대에서 ‘Creep’ 과 ‘비의 랩소디’ 노래를 엄청난 성량으로 선보여 음색깡패의 면모를 보여준 ‘달려라 지구촌’이 부활의 10대 보컬 김동명으로 밝혀지며 역대급 반전으로 충격을 안겼다.

아까운 패배에 아쉬워하는 누리꾼들에게 이번 2016 부활 콘서트 ‘서른한 번째 화이트데이’ 공연은 부활의 10대 보컬 김동명의 면모를 확실하게 느낄 수 있는 레전드급 무대를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부활의 역사를 함께 보내 온 중년층부터 청소년층까지 나이를 초월해 전 연령을 아우르는 기대와 관심을 받으며 열광의 무대를 예고 하고 있는 이번 콘서트는 인터파크에서 예매가능하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