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결승골' 이승우. 박지성과 '다정샷'…"국가대표는 여전히 내 목표"

입력 2016-02-24 04:34:45 | 수정 2016-02-24 05:08: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이승우 SNS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이승우 SNS 캡처


스페인 바르셀로나 후베닐A에서 활약 중인 이승우의 과거 발언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이승우는 지난해 6월 한 스포츠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유럽은 유망주에게 충분한 기회를 제공한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고 운을 똈다.

이어 "유럽의 많은 유망주들이 이른 나이에 소속팀으로부터 기회를 제공받는다. 그들에게 제공되는 기회가 내게는 오지 않는 것 같아 아쉽다"고 말했다.

이승우는 또 "조금 답답하다. 형들을 보며 배우고 싶다. 국가대표는 여전히 내 목표다. 그저 노력할 뿐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바르셀로나 후베닐A는 23일(현지 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2015/16 UEFA 유스 리그 16강 덴마크 미트윌란과의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이날 이승우는 1:1 동점 상황이던 후반 45분에 역전골을 성공시키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