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유희열의스케치북' 조권, "혼자 있을때는 조용한편"

입력 2016-02-27 10:33:47 | 수정 2016-02-27 10:33:4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조권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조권



'유희열의스케치북' 자신의 성격을 밝혔다.

26일 방송된 KBS '유희열의스케치북'에서는 솔로로 돌아온 조권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희열의스케치북' MC 유희열은 조권의 수식어 중 하나인 ‘깝권’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조권은 “‘깝권’도 나의 본질이긴 하다”라며 자신의 성격에 대해 인정했다.

하지만 조권은 “하지만 혼자 있을 땐 매우 조용한 편”이라며 자신의 또 다른 성향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이어 조권은 “솔직히 혼자 있는데 막 골반을 털고 그러진 않는다”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유희열의스케치북'에서 조권은 박진영을 언급하기도 했다.

조권은 “15년 전 방송에서 처음 만났을 때도 무서웠고, 지금도 너무 무섭다”고 밝혔다. 조권은 이어 “아직도 박진영 앞에선 열세 살 꼬마 같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MC 유희열은 “맞다. 건반 치다가 발도 올리고 정말 무섭다”고 말해 '유희열의스케치북' 관객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