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빛원전 1호기 정지, "안정 상태 유지"

입력 2016-02-27 15:27:58 | 수정 2016-02-27 15:27:58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한빛 원전 1호기 가동이 정지됐다.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발전본부에서는 27일 오전 5시16분쯤 한빛 원전 1호기 복수기에서 저(低)진공 신호가 발생, 발전이 정지됐다는 사실을 밝혔다.

한빛 원전 1호기 발전 정지는 복수기의 진공 압력이 아직 파악되지 않은 원인으로 인해 떨어지면서 발생했다는 설명도 덧붙였다.

복수기가 정지하면서 원자로 가동도 안전시스템에 의해 자동으로 정지됐다.

원전 당국과 한빛원전 민간환경안전감시센터 검사 결과, 터빈과 복수기 연결부위의 이음관이 일부 파손되면서 저신호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됐다.

이음관 파손에도 복수기 펌프가 가동하며 1시간가량 복수기가 가동됐지만, 파손 부위가 확대되면서 결국 원자로가 중지된 것으로 알려졌다.

방사능 누출은 없으며 현재 발전소는 안정 상태를 유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원전 측은 저진공 신호가 발생한 원인을 파악하고, 원인 규명이 끝나는대로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승인을 받아 가동 재개를 결정할 방침이다.

한편 한빛 1호기는 1986년 상업 운전을 개시했으며 2025년 수명이 완료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