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내 딸 금사월' 최고 시청률 종영…손창민·박세영 잘못 인정 '참회'

입력 2016-02-29 10:18:09 | 수정 2016-02-29 10:18:19
글자축소 글자확대
내딸금사월 내딸금사월 내딸금사월 / 사진=mbc기사 이미지 보기

내딸금사월 내딸금사월 내딸금사월 / 사진=mbc


내딸금사월 종영

'내 딸 금사월'이 유종의 미를 거뒀다.

지난 28일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 마지막회가 34.2% 시청률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로 종영했다.

이날 방송된 '내 딸, 금사월' 마지막회에서는 강만후(손창민)와 임시로(최대철), 오혜상(박세영), 악역들이 모든 악행들을 인정하고 참회는 모습으로 마무리를 지었다.

한편 동시간대에 방송하는 KBS2 '개그콘서트'가 10.0%로 동시간대 1위인 '내 딸, 금사월'에 이어 2위를 차지했고, KBS1 대하드라마 '장영실' 17회가 9.3%로 3위, SBS 특별기획 '애인있어요' 50회는 4.7%로 4위에 머물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