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돌아와요 아저씨' 정지훈 Is Back!

입력 2016-03-03 13:54:23 | 수정 2016-03-03 13:55:12
글자축소 글자확대
'돌아와요 아저씨' 정지훈-오연서, 울고 웃기는 통해 시청자 '눈물'
'돌아와요 아저씨' 정지훈 /SBS기사 이미지 보기

'돌아와요 아저씨' 정지훈 /SBS


'돌아와요 아저씨' 정지훈-오연서 열연

가수 비, 아니 배우 정지훈의 몸이 제대로 풀렸다.

지난 2일 SBS 수목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에서는 백화점의 만년과장인 김영수(김인권 분)가 꽃미남 백화점 점장 이해준(정지훈 분)으로 환골탈태해 본격적인 '역송체험'을 시작한 것.

정지훈 뿐만 아니라 절세미녀 한홍난 역으로 변신한 오연서도 '본캐' 김수로(한기탁 역)에 완벽 빙의하며 관심을 이끌어 냈다.

해준은 영수의 아내인 다혜(이민정 분)의 뒤를 쫓아 집으로 갔고, 그곳에서 아버지 노갑(박인환 분)과 딸 한나(이레 분)를 다시 만났다. 하지만 자신의 존재를 알 리가 없는 가족들을 향해 해준은 “영수가 돈을 빌렸다”는 거짓말로 집에 머물렀는가 하면, 영수의 영정있는 자리에서 뜨거운 눈물을 한없이 쏟아냈다. 그러다 마지막에는 딸 한나(이레 분)가 재국(최원영 분)에 의해 넘어졌을 때는 분노를 드러내기도 했다.

백화점에서 해준은 자신이 점장이라는 사실을 인식하고는 마부장(박철민 분)을 향해 이른바 폭풍갑질을 했다. 또한 소주를 마시는 와중에는 자신의 처지를 애통해하며 술주정했는데, 특히 안주인 노가리를 들고는 입에 홍난을 향해 “노가리를 닮았네? 노가리 노가리~~벗츄“라고 노래를 부르던 장면은 폭소를 자아내기에 충분했다.

홍난의 경우 우선 기탁이 짝사랑 했던 왕년 톱스타 송이연(이하늬 분)을 찾아가서는 기탁을 향한 음해가 있었음을 말함과 동시에 “그래도 원망하지 않는다”는 말도 덧붙이면서 결국 이연의 눈시울을 뜨겁게 적시게 했다. 또한 조직의 보스인 큰형님을 찾아가서는 건강까지 챙기며 의리를 과시하기도 했던 것.

그러다 그녀는 소주를 마시던 와중에 자신을 집적대는 남자들을 향해 터프함을 선보였는가 하면, 호텔 로비에서 입맞춤하려는 듯 다가오는 해준을 향해 자신이 먼저 키스해버리는 박력을 선사했다. 특히, 그녀는 해준이 저승동창생임을 알게된뒤 그의 복근을 만져보며 “아이스초코네”라고 말하더니 이내 “내가, 예쁘나? 막, 설레냐?”라며 망가지는 모습을 불사해 웃음짓게 한 것이다.

SBS 드라마관계자는 “첫회에 김수로씨와 김인권씨가 극을 설명하기 위해 혼신의 열연을 펼쳤다면 이제 본격적인 환생스토리가 펼쳐지면서 정지훈씨와 오연서씨를 비롯한 연기자들의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돌아저씨’는 ‘저승 동창생’인 김인권(김영수 역)과 김수로(한기탁 역)가 각각 전혀 다른 인물인 정지훈(이해준 분)과 오연서(한홍난 역)로 환골탈태해 현세로 돌아와 다시 한 번 세상을 살아가는 ‘휴먼 판타지 코믹 드라마’. ‘극과 극’인 두 번의 삶을 통해 분노와 슬픔, 복수의 욕망을 극복해나가는 과정을 그려가는 와중에 가족애와 더불어 소시민들의 판타지, 무엇보다도 현실성 있고 가슴 찡한 웃픈스토리도 담았다. 3일 밤 10시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