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우 전익령, '예비맘' 됐다…임신 9개월 '출산 임박'

입력 2016-03-03 17:30:41 | 수정 2016-03-03 17:31:20
글자축소 글자확대
'황홀한 이웃', '정도전' 출연 배우 전익령, 임신
전익령 /소속사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전익령 /소속사 제공


배우 전익령이 출산을 앞두고 있다.

전익령 측은 3일 전익령이 임신 9개월로 출산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14년 2월 결혼식을 올린 전익령은 현재 임신 32주차로 9개월에 접어들었다. 출산 예정일은 오는 4월이다.

전익령은 지난해 '황홀한 이웃'을 마지막으로 활동을 마무리하고 출산 준비에 들어갔다. 현재 건강상태는 양호한 상태며 막바지 태교에 힘쓰고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전익령은 아이가 태어나면 육아는 물론이고 작품 활동에 더욱 전념할 계획이다.

전익령은 지난 2001년 MBC 30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드라마 '황홀한 이웃'과 연극 '스피킹 인 텅스', 영화 '남과 여' 등에 출연하며 결혼 이후에도 연기자로서 각종 드라마와 연극, 영화를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