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SNL코리아' 클로이 모레츠, 한국 막장 드라마 완벽 빙의…"이런 모습 처음이야"

입력 2016-03-07 03:17:55 | 수정 2016-03-07 03:17: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tvN 'SNL 코리아 시즌7'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tvN 'SNL 코리아 시즌7' 방송 캡처


'SNL 코리아'에 출연한 헐리우드 스타 클로이 모레츠가 한국 드라마 패러디에 나서 화제다.

지난 5일 방송된 tvN 'SNL 코리아 시즌7'에서는 '미국 국민 여동생' 클로이 모레츠가 '내 며느리 클로이' 코너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클로이 모레츠는 한국 막장 드라마로 한국어를 배운 며느리 역할을 연기해 웃음을 선사했다.

유세윤의 부인으로 등장한 클로이 모레츠는 자신을 아빠라고 부르라는 신동엽의 말에 '내딸 금사월' 속 장면을 회상하며 "내 아빠 아니야"라고 외쳤다.

이어 박동빈의 주스 뱉기를 패러디했고, 월세로 살자는 유세윤의 부탁에 '김치 싸대기'까지 선보였다.

유세윤 가족은 클로이의 이상 행동을 비난하기에 이르렀고, 클로이는 "다 부셔버릴 거야"를 외치며 뛰쳐 나갔다. 이후 눈 밑에 점을 찍고 나타나 "나 클로이 아니다. 나는 민소희다"라며 눈을 부릅 떠 촬영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