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강동호, 군복무 유노윤호 언급…이유가

입력 2016-03-07 03:44:46 | 수정 2016-03-07 03:44: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MBC '일밤-복면가왕'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MBC '일밤-복면가왕' 방송 캡처


'복면가왕' 강동호가 군생활 중인 유노윤호에게 격려의 메시지를 보내 눈길을 끌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우리동네 음악대장'에 도전하는 새로운 복면가수들의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1라운드 마지막 무대는 '꼭두각시 인형 피노키오'와 '세계로 가는 기차'의 듀엣 대결이었다.

두 사람은 이지훈과 신혜성의 '인형'을 선곡해 열창했고, 결과는 피노키오의 승리로 돌아갔다.

가면을 벗은 '세계로 가는 기차'의 정체는 12년 차 뮤지컬 배우 강동호로 밝혀졌다.

강동호는 "지난해 12월 군에서 전역한 이후 첫 방송으로 ‘복면가왕’을 선택했다"면서 "동갑 친구 유노윤호와 함께 복무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윤호야 고생 많지? 아직은 앞이 보이지 않지만 너를 기다리고 있는 많은 팬들이 있으니 힘내"라는 영상 편지를 남겨 판정단의 호응을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