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쌍문동 형제' 류준열-안재홍, '짜왕' 모델 발탁…막내 김설까지 합류

입력 2016-03-07 09:21:56 | 수정 2016-03-07 09:22:27
글자축소 글자확대
류준열 안재홍 / 농심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류준열 안재홍 / 농심 제공


'쌍문동 형제' 류준열과 안재홍이 짜왕의 신규 모델로 나란히 발탁됐다.

농심은 7일, 복고 열풍의 한 가운데 있는 ‘응답하라 1988’ 멤버들을 짜왕모델로 마케팅 활동을 전개, 관련 시장을 계속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광고는 '세상엔 짜장라면이 너무 많다'며 어떤 것을 먹을지 고민하는 안재홍에게 류준열이 '그럼, 짜왕먹자'라고 제안하고, 이어서 막내 김설이 ‘나도’ 달라는 애교로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배우들이 맛있게 먹는 모습에서 짜왕 면발만의 탱탱함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짜왕 신규 광고는 지난 주말부터 온에어 됐다.

한편, 농심은 짜왕을 1000억 파워브랜드로 육성하겠다는 목표를 출시 9개월 만에 달성했다. 지난해 4월 20일 출시된 짜왕은 닐슨데이터를 기준으로 올해 1월까지 1000억원의 누적매출액을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다.

짜왕은 소비자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고 신라면 이후 30년만에 농심에서 5번째로 1000억 브랜드에 이름을 올린 라면이 됐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