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주혁, '공조' 출연 확정…올해 개봉 영화만 5개 '끝없는 러브콜'

입력 2016-03-07 10:18:42 | 수정 2016-03-07 10:18:42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주혁 / 사진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김주혁 / 사진 = 한경DB


배우 김주혁을 향한 끝없는 영화계 러브콜이 계속되고 있다.

김주혁은 영화 ‘공조(가제)’에서 남북이 사상 최초로 공조하여 쫓는 탈북범죄조직의 리더 ‘차기성’ 역으로 캐스팅 돼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김주혁은 지난 2월 28일 영화 ‘이와 손톱’이 크랭크업 하자마자 쉬지 않고 새로운 영화 ‘공조’ 출연을 확정한 것으로 더욱 더 관심을 모은다.
특히 김주혁은 유쾌한 존재감을 발산한 영화 ‘좋아해줘’를 시작으로 이경미 감독, 손예진과 호흡한 영화 ‘비밀은 없다’, 홍상수 감독의 18번 째 영화(제목 미정), 고수와 호흡을 맞춘 스릴러 영화 ‘이와 손톱’ 등 올해 개봉 영화만 네 편을 이미 촬영 완료해 충무로 대세남의 면모를 확실히 보여줄 예정이다.

최근 출연을 확정한 영화 ‘공조’는 남한으로 숨어든 탈북범죄조직을 쫓기 위해 북한 형사와 남한 형사가 극비리에 공조수사에 나서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대작이다. 김주혁은 물론 현빈, 유해진, 이동휘, 윤아 등 캐스팅이 확정되며 많은 대중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주혁은 액션과 북한 사투리를 배우는 등 이미 새로운 영화 촬영 준비를 시작했다. 이번 작품에서는 냉정하고 카리스마 있는 캐릭터로 김주혁을 떠올리면 대표적으로 연상되는 로맨틱 가이 이미지를 완전히 지울 전망이다.

김주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이번 영화 ‘공조’에서 야누스적이고 색다른 매력을 지닌 김주혁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올해 개봉 예정인 다수의 영화들에서 꾸준히 연기 변신을 시도했다. 김주혁의 올해 충무로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