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 돌직구에 당황? 방송 중 "어머 미쳤나 봐"

입력 2016-03-07 15:11:42 | 수정 2016-03-07 15:13:27
글자축소 글자확대
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 / 사진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 / 사진 = 한경DB


'피리부는 사나이' 조윤희

드라마 '피리부는 사나이'로 돌아온 배우 조윤희가 방송 중 깜짝 놀라는 모습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조윤희는 과거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 친언니가 보낸 영상 메시지를 받았다.

당시 조윤희의 친언니는 "동생이 굉장히 꼼꼼하고 철저하다. 언니보다 더 어른스러운 동생인데 꼼꼼하다 보니까 잔소리가 많다"고 말했다.

하지만 "끼가 없다. 조윤희는 얼굴 하나로 연예인이 된 거라서 신체적인 조건이 달랐다는 정도?"라고 돌직구를 날려 웃음을 안겼다.

이를 보던 조윤희는 당황하며 "어머 미쳤나봐"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조윤희는 tvN 드라마 '피리부는 사나이에서 신하균, 유준상과 호흡을 맞춘다. 7일 밤 첫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