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투3' 박하나, '인턴MC' 엄현경 도발 "MC 자리 앉아봐도 돼요?"

입력 2016-03-09 13:06:03 | 수정 2016-03-09 13:06:03
글자축소 글자확대
KBS '해피투게더3'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KBS '해피투게더3' 제공


박하나가 엄현경의 '인턴MC' 자리를 노렸다.

최근 녹화를 진행한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는 '해치지 않아요'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녹화에서는 안방극장에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했던 최고의 '악역군단' 남궁민-박하나-조은숙-김민경이 출연해 화끈한 토크를 펼쳤다고.

박하나는 악녀계의 라이징 스타답게 강렬한 야심을 드러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바로 엄현경의 '인턴MC' 자리를 노린 것. 박하나는 "엄현경의 자리가 탐난다. 한 번 앉아 봐도 되냐"면서 시작부터 엄현경을 도발했고, 이에 박하나와 엄현경의 흥미진진한 '인턴MC' 자리 쟁탈전이 발발했다.

특히 이날 박하나는 '따귀 여신' 엄현경을 견제한 신개념 따귀 때리기를 선보여 관심을 모았다. 엄현경은 과거 '해투'에 따귀 때리기를 개인기로 들고 나와 큰 화제를 불러모은 바 있다.

이에 박하나는 "나는 실제로 때리지 않고 세게 때리는 척 할 수 있다"면서 자신만만하게 MC 군단을 줄 세웠다. 그는 쌍 따귀, 연 따귀 등 기상천외한 따귀 스킬들을 대 방출해 엄현경을 진땀 나게 했다는 후문. '인턴MC' 엄현경을 좌불안석케 한 박하나의 활약에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박하나가 출연한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는 1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