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하나 "외모 지적에 상처 많이 받아" 고백…일상 모습 보니 '여신 미모'

입력 2016-03-11 17:31:56 | 수정 2016-03-11 17:33:48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하나 SNS기사 이미지 보기

박하나 SNS


배우 박하나의 안타까운 고백이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박하나는 과거 드라마 '압구정 백야'에 출연하며 악플에 시달렸다.

이에 대해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박하나는 "배우에겐 욕을 하든 칭찬을 해주든 연기에 대해 말해줘야 좋다. 근데 처음엔 외모로 이야기를 많이들 하시더라. 그런게 속상하긴 했다"고 밝혔다.

이어 박하나는 "'내가 연기를 보여주지 못했구나'하는 아쉬움도 있었다. 외모적인 것만 이야기 하시니까 상처를 받기도 했다"라며 "그래도 연기를 열심히 하는게 답"이라는 소신을 전했다.

한편 박하나는 지난 10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에 출연해 "나는 그렇게 많이 하지 않았다"며 성형 사실을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