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시간이탈자' 이진욱, 항상 女배우 외모 극찬? "기억나지 않는다" 폭소

입력 2016-03-15 11:55:25 | 수정 2016-03-15 17:17:58
글자축소 글자확대
'시간이탈자' 조정석 임수정 이진욱 곽재용 감독 / 사진 = 호호호비치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시간이탈자' 조정석 임수정 이진욱 곽재용 감독 / 사진 = 호호호비치 제공


[ 한예진 기자 ] 배우 이진욱이 임수정의 아름다운 매력을 극찬했다.

영화 '시간이탈자' 제작보고회가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제작보고회에는 연출을 맡은 곽재용 감독을 비롯해 배우 임수정, 조정석, 이진욱이 참석했다.

이날 이진욱은 상대 배우 임수정과의 연기에 대해 "정말 좋았다. '사람이 어떻게 이렇게 예쁘다는 느낌을 줄 수 있나'하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MC 박경림은 "다른 제작보고회에서도 그러던데?"라고 물었고, 이진욱은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라고 답을 회피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옆에 있던 조정석은 "이진욱이 하루하루 새롭게 태어난다"고 거들었고, 이진욱은 "내 인생에 어제는 없다. 오늘과 내일이 있을 뿐이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시간이탈자'는 결혼을 앞둔 1983년의 남자(조정석 분)와 강력계 형사인 2015년의 남자(이진욱 분)가 우연히 서로의 꿈을 통해 사랑하는 여자(임수정 분)의 죽음을 목격하고, 그를 구하기 위해 간절한 사투를 벌이는 내용을 담은 감성추적 스릴러다. 1983년과 2015년 서로 다른 두 시대를 배경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뤄 흥미를 돋울 예정이다. 오는 4월 13일 개봉.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