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냉장고를 부탁해' 현아의 주종은? 파인애플 소주 "알코올 냄새 안나서…"

입력 2016-03-15 13:29:29 | 수정 2016-03-15 13:33:33
글자축소 글자확대
냉장고를 부탁해 현아기사 이미지 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현아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현아가 애정하는 주종을 밝혔다.

지난 14일 JTBC 푸드 토크쇼 ‘냉장고를 부탁해’에 게스트로 걸그룹 포미닛의 멤버 현아가 출연해 냉장고를 오픈했다.

이날 현아는 편의점을 방불케하는 각양각색의 음료들을 구비한 냉장고로 셰프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날 현아의 주종이 공개됐다. 바로 파인애플맛 소주.

제시가 "저런 소주는 머리가 아프다"고 하자 현아는 "파인애플을 좋아한다. 알코올 냄새가 안 나서 맛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현아는 "두 잔만 마시면 머리 안아프다"라고 말했다. MC 안정환이 제시에 "두 병 드셔서 그렇다"라고 하자 제시는 "소주는 못 마신다. 양주 마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