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영화 곡성, 예고편에서 '의미심장한 대사'

입력 2016-03-16 19:01:55 | 수정 2016-03-16 19:01: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영화 곡성기사 이미지 보기

영화 곡성


영화 곡성 1차 예고편이 공개됐다. '추적자' 나홍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곡성은 황정민, 곽도원, 천우희 등
'흥행 보증 수표' 배우들과 함께해 화제를 모르기도 했다. 영화 곡성은 외지인이 나타난 후 시작된 의문의 연쇄 사건 속 소문과 실체를 알 수 없는 사건에 맞닥뜨린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곡성 1차 예고편에서 황정민이 맡은 무속인 '일광'은“자네 낚시할 적에 뭐 어떤 게 걸려 나올지 알고 하는가? 그 놈은 낚시를 하는 거여. 뭐가 딸려 나올지는 몰랐겄지. 지도”라는 의미심장한 대사를 던진다.

한편 영화 곡성의 개봉예정일은 5월 12일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